군산시, 미세먼지 저감 전북도 상반기 ‘최우수’
군산시, 미세먼지 저감 전북도 상반기 ‘최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전북 군산시 시청로 17에 위치한 군산시청. ⓒ천지일보 2019.8.9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전북 군산시 시청로 17에 위치한 군산시청. ⓒ천지일보 2019.8.9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전북 군산시가 도내에서 상반기 미세먼지 저감 최우수 시군으로 선정됐다.

군산시는 전라북도에서 실시한 상반기 미세먼지 저감 우수 시·군 평가결과 1등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전북도가 지난달 23~30일 도내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미세먼지 저감 관련 상반기 업무평가를 실시한 결과 군산시가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다.

평가항목은 ▲기관장 관심도 및 타부서 협업사례 ▲미세먼지 저감사업 예산지원 사항 및 집행률 ▲친환경 차량 보급 및 미세먼지 발생원 관리 ▲간담회 개최 등 홍보실적 ▲시·군 자체 특수시책 추진 등 5개 부문 14개 지표에 대해 평가를 진행했다.

군산시는 부서 간 협업을 통한 대응체계를 구축하는 등 기관장 관심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노후경유차 폐차지원사업 확대 등 저감사업 예산규모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전기차 보급, 건설공사장 관리, 불법소각행위(볏짚 및 농업잔재물 태우기 등) 상시 감시, 도로 청소차 운행 등 미세먼지 발생원 관리에서도 타 시·군에 비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차성규 군산시 환경정책과장은 “전북도에서 올해 상반기와 하반기 평가를 종합, 연말 종합평가에서도 최우수 1등의 인센티브를 받겠다”면서 “미세먼지 저감은 환경부서만이 아닌 군산시 전체로 봐야 한다”고 협업부서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