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자연·멋·놀이’ 삼박자 갖춘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자연·멋·놀이’ 삼박자 갖춘 ‘양평 오르다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not caption
not caption
양평 오르다온 카드뉴스 ⓒ천지일보 2019.8.9
not caption
not caption
not caption
not caption
not caption
not caption
not caption

양평 ‘오르다온’ 싱그러움과 여유

평화로움 그 자체.

생기 넘치는 연둣빛 나무가 둘려싸여 있어요.

불러본 적 없는 판소리가 절로 나올 것 같은 아름다운 한옥.

잔잔히 울려 퍼지는 음악에 장단을 맞춰 지저귀는 산새들.

숲과 어우러진 유럽풍 펜션.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식물원과 곤충박물관도 있어요.

귀여운 팬더인형들이 대롱대롱 대나무숲은 ‘인생샷’ 장소로도 제격.

천천히 걸어도 1시간 20분이면 완주할 수 있는 둘레길 자연 그 자체가 매력적입니다.

생기가 충전되는 양평의 숨겨진 힐링타운 오르다온으로 오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