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증장애 일본 초선 의원 2명 첫 등원
중증장애 일본 초선 의원 2명 첫 등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도쿄=AP/뉴시스】일본 도쿄에서 1일 뇌성마비 중증장애인인 기무라 에이코 의원(가운데)과 루게릭병 환자인 후나고 야스히코 의원(오른쪽) 이 임시국회 첫날 등원해있다. 두 사람은 지난 7월 21일 치러졌던 참의원 선거에서 신생 정당인 '레이와신센구미'(れいわ新選組) 비례대표 자격으로 출마해 당선됐다. 일본에서 중증 장애인이 국회의원에 당선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참의원은 1일 임시국회를 소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