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자사고 8곳의 운명은...’
‘서울 자사고 8곳의 운명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평가점수 미달로 자사고 재지정 취소 위기에 놓인 경희고, 배재고, 세화고 등 8곳 학교에 대한 청문회가 진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