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10년째 ‘디 오픈 챔피언십’ 공식 후원
두산, 10년째 ‘디 오픈 챔피언십’ 공식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디 오픈 챔피언십 로고. (제공: 두산)
2019년 디 오픈 챔피언십 로고. (제공: 두산)

경기장 내 제품 전시, 주요사업과 ‘디지털 전환’ 소개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두산은 세계 4대 메이저 남자 골프대회 중 최고 권위를 인정받는 ‘디 오픈 챔피언십(이하 디 오픈)’을 후원한다고 17일 밝혔다.

148회를 맞는 이번 대회는 영국 북아일랜드 로열 포트러시 골프클럽에서 18~21일(현지시간) 열린다. 영국 본토가 아닌 북아일랜드에서 대회가 개최되는 것은 1951년 이후 68년만이다.

두산은 지난 2010년부터 10년째 디 오픈을 후원하고 있다. 올해는 경기장 주변 관람객 코너에 선진 배기규제를 충족하는 친환경 굴착기, 지게차, 콤팩트 트랙 로더 등 제품을 전시한다. 두산밥캣이 업계 최초로 개발한 1톤급 전기 굴착기도 선보인다.

두산 초청 고객을 위한 공간인 파빌리온에서는 제품 모형과 비즈니스 현황 자료를 통해 에너지, 건설 및 물류 장비, 연료전지 기술 등 두산의 주요 사업을 소개한다.

아울러 두산그룹이 중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주제로 ▲발전소 운영 효율을 높이는 ‘디지털 에너지 솔루션’ ▲미래 건설기계 작업현장을 구현한 ‘콘셉트-엑스(Concept-X)’ 등 스마트 솔루션과 함께 협동로봇, 드론용 수소 연료전지팩과 같은 디지털 관련 신사업도 알릴 예정이다.

지난해 17만 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한 디 오픈은, 세계 198개국에 중계돼 6억 가구가 시청했다. 두산 로고는 경기장 5개 홀과 전광판에 자리했으며, TV 중계를 통한 로고 노출 시간은 총 32시간 17분 6초, 디 오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한 로고 노출은 약 3200만 회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