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지역상생 위한 가족봉사단 ‘그린 탐사대’ 2기 창단
LH, 지역상생 위한 가족봉사단 ‘그린 탐사대’ 2기 창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LH 본사사옥에서 개최된 가족봉사단 발대식에서 봉사단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천지일보 2019.7.15
14일 LH 본사사옥에서 개최된 가족봉사단 발대식에서 봉사단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 ⓒ천지일보 2019.7.15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지난 14일 본사 사옥에서 직원 가족들로 구성된 가족봉사단 ‘그린(Green) 탐사대’ 2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그린 탐사대’는 진주혁신도시로 이주한 LH 직원과 가족들이 나눔을 실천하면서 지역사회와 화합하기 위한 가족봉사단이다. 지난해 창단 이후 현재까지 34가족이 활동하고 있다.

올해는 마산 YMCA와 협업해 ‘환경보존’을 테마로 활동하며 봉사 대상 지역을 진주에서 경남 전역으로 확대했다. 또 대부분의 참여가정에 어린이들이 있는 점을 고려해 봉사와 생태체험이 결합된 활동을 진행해 아이들에게 올바른 환경의식을 정립하는 데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다음 달에는 밀양에서 농촌 봉사 및 에너지 절약 체험·교육활동을 시행한다.

LH는 전국 14개 지역본부 및 사업본부에서 임대단지 입주민과 지역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본사가 이전한 경남지역에서도 총 64개 부서가 경남 18개 시·군과 결연을 맺고 각각 지역특색에 맞는 사회공헌활동을 시행하는 등 지역과 상생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김영욱 LH 총무고객처장은 “가족봉사단 2기 창단을 계기로 지역사회에 나눔문화가 더욱 확산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지역상생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