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노트10’ 8월 23일 출시… 예약판매는 9일부터
삼성 ‘갤노트10’ 8월 23일 출시… 예약판매는 9일부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갤럭시노트10 플러스 예상 이미지. (출처: IT매체 윈퓨처 캡처)
삼성 갤럭시노트10 플러스 예상 이미지. (출처: IT매체 윈퓨처 캡처)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 8월 23일 출시될 전망이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다음달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갤럭시노트10 공개행사를 진행하며 같은 달 23일 출시할 예정이다. 사전예약은 9일부터 시작된다.

갤럭시노트10은 화면 중앙 상단에 구멍을 남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며 6.3인치 일반 모델과 6.7인치 플러스 모델로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상하단 베젤은 최소화돼 전작 갤럭시노트9보다 얇아졌다. 또한 인공지능(AI) 개인 비서 빅스비 전용 버튼도 없어진다.

일반 모델은 후면에 트리플 카메라가 장착된다. 플러스 모델은 트리플 카메라에 ToF(Time-of-Fligh) 센서를 추가한 쿼드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노트10은 해외에서 LTE와 5G 2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국내에서는 5G 모델만 출시될 전망이다.

현재까지 출고가는 정해지지 않은 상태다. 업계 전망치로는 일반 모델이 120만원, 플러스 모델이 140만원대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19-07-12 22:07:13
어떤 성능이 있는지 구매 후기를 보고 사야겠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