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 노조 12일 업무 복귀
부산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 노조 12일 업무 복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틀째 부산지하철 파업…노사 협상 재개될까(부산=연합뉴스) 부산지하철 노조 파업 이틀째인 11일 오후 부산 금정구 노포차량기지에 도시철도가 멈춰서 있다. 노사는 이날 오후 비공개 대화에 나섰다.
이틀째 부산지하철 파업…노사 협상 재개될까(부산=연합뉴스) 부산지하철 노조 파업 이틀째인 11일 오후 부산 금정구 노포차량기지에 도시철도가 멈춰서 있다. 노사는 이날 오후 비공개 대화에 나섰다.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임금·단체협상 결렬로 이틀째 파업 사태를 빚은 부산지하철 노사가 11일 밤 협상을 타결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파업을 철회하기로 했다.

최무덕 노조위원장은 12일 오전 9시에 업무에 복귀하라고 조합원들에게 지시했다.

노사는 임금을 0.9% 인상하고 신규 인력을 540명 채용하는 데 합의했다.

앞서 노사는 지난 4월부터 임금인상률을 핵심으로 한 임금·단체 협상을 벌였다. 그러나 협상이 9일 밤 최종 결렬되자 노조는 10일 새벽 첫 전동차부터 파업을 강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