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6.25전쟁 70주년 행사 남북공동개최 고려치 않아”
국방부 “6.25전쟁 70주년 행사 남북공동개최 고려치 않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이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정례브리핑을 하고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는 모습 ⓒ천지일보DB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이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정례브리핑을 하고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는 모습 ⓒ천지일보DB

언론 보도에 반박… “민간업체 연구용역 아이디어일뿐 검토한 바 없어”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국방부가 내년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군이 남북 공동으로 기념행사를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한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4일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국방부는 6.25 전쟁 70주년 기념사업에 남북 공동개최를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이날 국방부가 민간업체에 의뢰한 ‘6.25전쟁 70주년 국방사업 기본 구상연구’ 용역보고서를 인용해 국방부가 남북 공동 기념사업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 보고서에는 “남과 북이 6.25전쟁 기념사업을 공동으로 개최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해 기념사업이 승전의 의미를 넘어 평화를 향한 도약임을 공고히 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최 대변인은 “해당 용역연구서는 민간업체에서 제기한 단순한 아이디어 차원의 견해일 뿐 국방부 공식입장이 아니다”며 “아이디어 차원에서 받은 것에 불과하고 검토된 바도 없음을 다시 한 번 밝힌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