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목선 논란’ 국방부 조사결과 발표에 오신환 “말장난… 국정조사·안보라인 경질 촉구”
‘北목선 논란’ 국방부 조사결과 발표에 오신환 “말장난… 국정조사·안보라인 경질 촉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7.4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7.4

“국방부 결론, 국민 우습게 보는 것”

“청와대, 개그콘서트를 하는 것이냐”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바른미래당이 4일 북한 소형목선의 강원 삼척항 입항 사건에 대한 전날 국방부 합동조사단의 자체 조사결과 발표와 관련해 ‘말장난’ ‘책임회피’라고 비판하고 국정조사 수용과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 안보라인의 경질을 촉구하고 나섰다.

오신환 원내대표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더 이상 국정조사를 미루는 건 국민에 죄 짓는 것”이라며 “(민주당은) 국정조사를 수용하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정경두 장관은 책임지고 물러나야 한다”고 강하게 요구했다.

그러면서 “두 사람이 버티면 다음 화살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에 참석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현안보고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천지일보 2019.7.3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에 참석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현안보고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천지일보 2019.7.3

앞서 전날 국방부는 북한 소형목선이 아무런 제지 없이 강원 삼척항에 진입한 사건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이날 “우리 군의 경계 작전에 문제가 있었음을 확인했다”고 사과하면서도 “언론을 통해 관련 사실을 알리는 과정을 살펴본 결과, 사실을 축소·은폐하려는 정황은 없었다”고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국방부의 결론은 황당하다. 누군가 거짓 브리핑을 지시했지만, 은폐·조작은 없었다는 건데, 남의 돈을 훔쳤지만, 절도는 없었다는 것”이라며 “거짓 지시가 은폐·조작인데 은폐·조작이 없었다니 국민을 우습게 보는 건가”라고 날을 세웠다.

청와대를 향해선 “(청와대가) 은폐·조작에 가담한 적이 없다고 발뺌하기로 작정했으면 일관성이라도 있어야 하는데, 청와대는 자체 조사를 통해 국가안보실 1차장을 엄중히 경고했다고 한다”면서 “지금 청와대는 국방부와 짜고 개그콘서트를 벌이는 것이냐”고 쏘아 붙였다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지난 15일 북한 선원 4명이 탄 어선이 연안에서 조업 중인 어민의 신고로 발견됐다는 정부 당국의 발표와 달리 삼척항에 정박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북한 어선이 삼척항 내에 정박됐다가 예인되는 모습. (출처: 독자제공) ⓒ천지일보 2019.6.21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지난 15일 북한 선원 4명이 탄 어선이 연안에서 조업 중인 어민의 신고로 발견됐다는 정부 당국의 발표와 달리 삼척항에 정박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북한 어선이 삼척항 내에 정박됐다가 예인되는 모습. (출처: 독자제공) ⓒ천지일보 2019.6.21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19-07-04 23:46:40
국방부는 무슨 말을 해도 잘못했다고 해야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