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도 ‘구독경제’… 유료멤버십 도입
편의점도 ‘구독경제’… 유료멤버십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델이 편의점 GS25의 카페25 유료멤버십을 안내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제공: GS25)
모델이 편의점 GS25의 카페25 유료멤버십을 안내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제공: GS25)

7월 한달간 3천명 한정 운영

커피 30잔 절반 가격에 이용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구독경제(일정 금액을 내면 상품이나 서비스를 특정 기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가 신문, 생활용품 정기 렌탈 등을 넘어 편의점까지 확대됐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7월 한달간 원두커피브랜드 카페25의 아이스아메리카노를 10잔~30잔까지 이용할 수 있는 구독경제 서비스 상품을 선보인다.

이번 서비스 상품은 카페25의 월간 유료 멤버십(이하 유료멤버십) 형태로 운영된다. 유료멤버십 3종은 ▲카페25블랙 ▲카페25브라운 ▲카페25그린이다.

카페25블랙은 7월 한달간 GS25에서 카페25 아이스아메리카노 30잔을 2만 5000원에, 카페25브라운은 20잔을 1만 7900원에, 카페25그린은 10잔을 9900원에 각각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상품이다. 카페25 아이스아메리카노가 한잔에 1700원에 판매되는 것을 고려하면 유료멤버십 고객은 최대 51% 할인된 금액(한잔당 834원꼴, 30잔 가격 5만 1000원→2만 5000원)으로 이용할 수 있는 것.

유료멤버십 3종은 GS25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인 나만의냉장고를 통해 24일 오전 10시부터 27일까지만 판매된다. 3종의 상품은 각각 선착순 구매자 1000명까지 총 3000명을 대상으로 한정 운영된다. 유료멤버십 서비스 상품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7월 1일부터 한달간 각각 정해진 수량만큼의 아이스아메리카노를 받을 수 있는 모바일 쿠폰이 발송되고 고객이 음료를 이용할 때마다 잔여 개수가 자동 차감된다. 하루 최대 이용 한도는 1잔으로 제한된다.

이번 유료멤버십은 GS리테일이 올해 4월부터 지원한 ‘클로버활동’의 첫 결실이다. 클로버활동은 회사 내에서 마음이 맞는 직원들끼리 자율적으로 결성할 수 있는 플랫폼 방식의 개방형 소모임 프로젝트다. GS25는 이번 유료 멤버십 운영 결과를 분석해 향후 다양한 구독경제 서비스 상품들을 융·복합함으로 1만 3000여개의 지역 사회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다해간다는 계획이다.

성찬간 GS리테일 가공식품부문 상무는 “구독경제, 공유경제 등 치열하게 변화되고 합리성을 추구하는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응하고자 GS리테일 임직원들도 수평적 조직문화를 바탕으로 다양한 연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유료 멤버십서비스는 고객 만족을 극대화하는 한편 또 한번 편의점 업계를 선도하는 GS25의 의미 있는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