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내년 정부예산 확보… 발 빠른 행보
천안시, 내년 정부예산 확보… 발 빠른 행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본영 천안시장(오른쪽)이  24일 기획재정부 구윤철 2차관을 만나 천안시 역점사업에 대한 설명과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9.6.24
구본영 천안시장(오른쪽)이 24일 기획재정부 구윤철 2차관을 만나 천안시 역점사업에 대한 설명과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9.6.24

“일자리 창출 위해 국비확보 많이 해야”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가 내년 시정 주요 역점사업 추진을 위한 정부예산 확보에 발 빠른 행보를 하고 있다.

구본영 천안시장을 비롯해 시 공무원들이 24일 기획재정부 간부 공무원들을 만나 지역경제의 어려운 현실과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시정 역점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구 시장은 이날 구윤철 2차관을 비롯해 안일환 예산실장, 심의관들을 방문해 천안시 현안사업을 직접 설명하고 내년 정부예산안에 반드시 반영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 건의사업은 ▲국도21호(동면~진천) 도로 건설사업 ▲천안역사 시설개량사업 ▲2산단 재생·혁신사업 ▲두정역 북부출입구 신설사업 등 42개 사업 4897억원이다.

2020년 정부예산은 재정규모가 올해보다 대폭 늘어난 500조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지방으로 이양되는 균형발전특별회계 일부 예산이나 SOC 분야는 오히려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시는 부처 예산요구에 대한 기재부의 예산심의가 끝나는 8월 중순까지 구 시장을 중심으로 전 공무원이 중앙부처와 기재부를 수시로 방문해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전방위 활동을 펼쳐나갈 방침이다.

구본영 시장은 “미래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는 국비를 많이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국비 확보를 위해서는 언제든지 누구든지 만나고 설득해서 천안시 발전에 필요한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