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인스타그램에 “소속사 소문 오해” 해명
송가인 인스타그램에 “소속사 소문 오해” 해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가인 인스타그램에 무대 위 눈물스토리 해명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송가인이 인스타그램에 며칠 전 발생한 교통사고와 관련해 해명의 글을 직접 게시했다. 송가인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전 저의 교통사고 소식에 많이 놀라신, 저를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과 주변 분들께 심려를 끼친 것 같아 죄송스러웠다”며 소속사에 대한 소문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송가인은 “소속사에 대해 소문이 있는데 제가 만나본 대표님은 저에게 너무 잘해주신다”며 “오해 없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많은 분의 응원을 받아 쾌유 중이며 하루빨리 완쾌되어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겠다”며 “빠른 완쾌를 위해 소속사에서도 저의 치료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주고 있다. 그러니 팬분들은 너무 걱정하지 마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20일 송가인은 광주에서 촬영을 마치고 서울로 올라오던 중 호남고속도로에서 추돌 사고를 당했다. 당시 화물 차량이 잘못된 차선 변경으로 인해 사고가 발생했고 송가인이 탑승했던 차량은 80%가량 파손됐다.

이후 송가인은 지난 22일 오후 2시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미스트롯’ 전국 투어 콘서트에 참석했다. 하지만 당시 외출증을 끊고 콘서트에 참석해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다 눈물을 흘렸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무리한 일정에 대한 우려가 제기된 바 있다.

하지만 이날 송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콘서트장에서 눈물을 흘리게 됐던 심경을 전하며 팬들이 오해하지 않도록 해명했다. 송가인은 인스타그램에 “팬 여러분들과 했던 약속을 지키려 천안 미스트롯 효 콘서트에 참여했습니다. 어김없이 많은 분들의 환호를 받으며 서는 무대에서 너무 큰 감사함에 몇번 울컥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송가인 인스타그램 해명. 송가인이 며칠 전 무대에서 눈물을 보인 것과 관련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명의 글을 올렸다. (출처: 송가인 인스타그램)
송가인 인스타그램 해명. 송가인이 며칠 전 무대에서 눈물을 보인 것과 관련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명의 글을 올렸다. (출처: 송가인 인스타그램)

#송가인 해명 #송가인 #송가인 인스타그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