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대한민국 혁신대상 3년 연속 수상
중부발전, 대한민국 혁신대상 3년 연속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이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경영혁신(공공)분야 대상’을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국중부발전 박형구 사장·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 (제공: 중부발전) ⓒ천지일보 2019.6.20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이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경영혁신(공공)분야 대상’을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국중부발전 박형구 사장·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 (제공: 중부발전) ⓒ천지일보 2019.6.20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20일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경영혁신(공공)분야 대상’을 3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CEO의 신뢰·가치·행복경영이라는 소통형 리더쉽을 바탕으로 지난 2015년 대비 대기오염물질 59.3% 최대감축 달성과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수익공유형 적극사업 모델 발굴, 5년 연속 200억원 이상 순이익을 내는 해외사업장 운영 및 스마트 안전공유 4차산업 신기술의 선제적 도입 등 대한민국 에너지 공기업을 대표하는 혁신리더로서 그 공로를 인정받아 경영혁신(공공)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게 됐다.

올해는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미세먼지 감축 등 국민이 더욱 체감할 수 있는 혁신적 사회적가치 창출에 더욱 매진할 예정이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 전 직원이 자율적 혁신활동을 바탕으로 원칙을 준수하며 현장에서 열심히 일한 노력의 결과”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