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앙직업전문학교 인공지능학과, 인공지능산업 선도하는 미래 인재 양성
인천 중앙직업전문학교 인공지능학과, 인공지능산업 선도하는 미래 인재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중앙직업전문학교와 스타핑이 산학협력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중앙직업전문학교)
18일 중앙직업전문학교와 스타핑이 산학협력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중앙직업전문학교)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인천 중앙직업전문학교가 향후 인공지능 산업을 선도할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해 융복합교육을 통해 인공지능(AI) 전문가를 육성하고 있다.

중앙직업전문학교는 국내 최초 4차 산업특성화 교육기관으로 한국인공지능협회, 메디리타, 넷온 등 관련 협회와 다수의 인공지능업체 등과 산학협력을 통해 인공지능 분야 실무 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18일 블록체인을 결합한 이미지 인식 기반 솔루션 업체인 스타핑과 산학협력을 맺었다.

중앙직업전문학교 관계자는 “본교 인공지능학과는 SW코딩, 수학 등을 통해 기초를 쌓고 컴퓨터 비전, 자연어처리, 로봇공학, 데이터 과학 등 인공지능의 핵심연구 및 현장에 필요한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유수의 기업 및 업체와의 공동 프로젝트, 기업체 인턴쉽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같은 프로그램을 통해 본교 재학생들이 제1회 2018국제인공지능대전에서 전문학교 최초로 혁신상을 수상했으며, 오는 7월 17일 제2회 국제인공지능대전에도 참가도 잘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 중앙직업전문학교는 인공지능학과 과정을 포함해 드론학과, 사물인터넷학과, 3D프린터학과, 정보보안학과, 게임학과, 영상미디어학과 등 전 과정에서 2020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다. 원서접수는 학교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