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휴게소 수소충전소 3개소 추가 개장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휴게소 수소충전소 3개소 추가 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개장되는 수소충전소. (제공: 한국도로공사) ⓒ천지일보 2019.6.20
고속도로 휴게소에 개장되는 수소충전소. (제공: 한국도로공사) ⓒ천지일보 2019.6.20

 

백양사(천안), 성주(양평), 언양(서울)휴게소에서 21일(금)부터 운영
수소자동차 1대 5분 이내 완충, 연중무휴 오전 8시~오후 10시 충전 가능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오는 21일(금)부터 고속도로 휴게소 3곳에 수소충전소를 추가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충전소가 개장되는 휴게소는 ▲호남선 백양사휴게소(천안방향) ▲중부내륙선 성주휴게소(양평방향) ▲경부선 언양휴게소(서울방향)로 매일 오전 8시부터 밤 10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개장 당일은 오후 2시부터 충전이 가능하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4월 안성휴게소(양방향), 여주휴게소(강릉방향) 3곳에 수소충전소를 최초로 개장했으며, 이번 추가 개장은 수도권에 수소충전소가 집중된 지리적 한계를 개선해 전국적으로 수소충전소 망을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남해선 함안휴게소(부산방향)는 7월 말에, 중부선 하남드림휴게소는 8월말에 수소충전소가 추가로 개장될 예정이다.

수소충전소는 수소차 1대당 5분 이내에 완전충전(현대차 넥쏘 기준 600km 주행 가능)이 가능해, 전기차와 비교 시 충전시간이 ⅙에 불과하다.

수소 충전요금은 모든 고속도로 충전소에서 킬로그램(kg) 당 8000원대로, 업체에서 공급받는 가격 그대로 고객에게 마진 없이 판매되고 있다.

한편 지난 4월 고속도로 휴게소에 최초로 개장한 안성(양방향), 여주(강릉방향) 수소충전소는 개장 이후 점차 이용률이 높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