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호수생태원 관광 활성화 나서
[광주] 북구, 호수생태원 관광 활성화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 유관기관과 업무협약
강소형 잠재관광지 육성추진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지사장 이태호), 광주관광컨벤션뷰로(대표이사 이용헌), 광주광역시관광협회(회장 김동윤)와 함께 지역 관광 활성화에 나선다.

북구는 오는 21일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 등 3개 관광 유관기관과 ‘강소형 잠재관광지 육성을 통한 관광 활성화 업무협약’을 맺고 지속가능한 관광 활성화 및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한 협력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관광문화 발전에 대한 요구가 증대되는 가운데 다양한 관광사업 발굴과 지역 관광 활성화를 목표로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광주호 호수생태원 강소형 잠재관광지 육성 및 방문객 유치 협력 ▲사업대상지 및 인근 지역 관광 수용태세 개선 ▲지역 관광명소 연계한 관광코스 개발 ▲관광 활성화를 위한 공동사업 발굴 ▲지역 관광자원 국내외 공동 마케팅 강화 등이다.

이에 북구는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와 함께 강소형 잠재 관광지 발굴·육성사업을 추진해 잠재력이 높은 광주호 호수생태원을 광주의 대표 관광지로 육성하고 타지역 관광객 유치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오는 7월 열리는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 중 광주관광컨벤션뷰로와 함께 광주대표음식 및 북한향토음식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광주를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체험의 기회도 제공한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북구가 남도의 관광 거점도시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관광 유관기관과 관광 상품을 개발, 협력사업, 관광자원 홍보 등을 통해 관광객 유치와 함께 지역 관광 활성화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