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1시군 1대표 문화예술공연 개최
횡성군, 1시군 1대표 문화예술공연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군청. ⓒ천지일보
횡성군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횡성=이현복 기자] 횡성군이 오는 21일(금) 오후 7시 횡성문화예술회관에서 ‘1시군 1대표 문화예술공연’을 개최한다.

1시군 1대표 문화예술공연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강원도의 대표적 전통문화를 예술콘텐츠로 육성하는 대표적인 올림픽 레거시사업의 일환으로 2015년부터 시작해 시군별

특성을 살린 지역의 대표 소재를 대상으로 콘텐츠를 마련했다.

횡성군은 횡성회다지소리를 소재로 예술단농음(대표 김지희)에서 횡성회다지소리전승보존회(회장 홍성익)와 협력을 통해 창작연희극‘안녕, 영희야’를 개발해 횡성의 문화유산화와 대표 문화예술공연 콘텐츠 육성해 왔다.

이번 공연은 가족애를 느낄 수 있는 감동적인 스토리로 횡성 정금마을에 살던 노부부가 유일한 식구인 암소‘영희’를 떠나보내며 행하는 회다지를 통해 삶을 되돌아보고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를 제공한다.

한편 횡성회다지소리는 횡성군 우천면 정금리 정금마을에 전해오는 민요로, 1984년 12월 강원도 시도무형문화재 제4호로 지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