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무역사절단, 프랑스 파리에어쇼서 해외마케팅 전개
진주시무역사절단, 프랑스 파리에어쇼서 해외마케팅 전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규일 진주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진주시무역사절단이 19일 프랑스 르부르제 공항에서 개최한 ‘2019년 파리에어쇼’에 참가해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19.6.19
조규일 진주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진주시무역사절단이 19일 프랑스 르부르제 공항에서 개최한 ‘2019년 파리에어쇼’에 참가해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19.6.19

조 시장, 주프랑스 대사·항공기업 면담

[천지일보 진주=최혜인 기자] 진주시무역사절단이 19일 프랑스 르부르제 공항에서 개최한 ‘2019년 파리에어쇼’에 참가해 항공우주사업 관련 MOU를 체결하는 등 마케팅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조규일 진주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진주시무역사절단은 지난 16~19일까지 4일간 경남 테크노파크, 경남항공기업 11개사와 함께 파리에어쇼에 참가했다.

이날 진주지역 항공업체인 ANH스트럭처는 글로벌 항공기업인 다쏘 시스템과 항공기 인증시스템 구축, 국제공동기술개발 협력 등 항공우주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어 조 시장은 플로렌서 베젤렌 다쏘 시스템 부회장과의 면담에서 항공우주사업의 상호협력 방안과 진주시의 항공국가산업단지 조성, 항공우주시험센터 구축 등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쏘 시스템 플로렌서 베젤렌 부회장은 “한국 진주시와 인근에 우수한 투자환경을 가진 항공국가산단이 있다는 것을 알게 돼 기쁘다”며 “항공우주분야에서 전문인력양성과 기술개발을 위해 사업파트너인 ANH스트럭쳐와 지속해서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특히 조 시장은 최종문 주프랑스 대사와의 면담에서 진주시 항공우주산업의 우수한 인프라 등을 소개하고, 경남항공기업의 프랑스 시장 진출을 위한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또 파리에어쇼 한국관에 참여한 KAI 등 35개 국내 주요항공기업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투자환경, 항공우주산업기반, 인센티브 등 항공우주산업 동반성장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항공산업 육성을 위한 연구 인프라와 전문인력 양성 등 기반구축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지역 항공기업과 함께 진주시가 세계적인 항공우주산업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