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꿈놀자학교, 트리클라이밍 참가자 모집
곡성꿈놀자학교, 트리클라이밍 참가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7월 6일부터 매주 주말 운영
㈜SEESAW 전문 아보리스트 섭외

전남 곡성군이 창의교육 실현을 위해 추진하는 곡성꿈놀자학교 숲체험의 하나로 석곡반구정습지 트리클라이밍을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천지일보 2019.6.18
전남 곡성군이 창의교육 실현을 위해 추진하는 곡성꿈놀자학교 숲체험의 하나로 석곡반구정습지 트리클라이밍을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천지일보 2019.6.18

[천지일보 곡성=김도은 기자]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창의교육 실현을 위해 추진하는 곡성꿈놀자학교 숲체험의 하나로 석곡반구정습지 트리클라이밍을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오는 7월 6일부터 운영하는 트리클라이밍은 밧줄을 타고 나무에 올라가서 나무의 건강을 관리하는 수목관리사(아보리스트)의 작업이 놀이의 형태로 전환됐다. 군은 자연과 힐링에 가치를 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어 잠재적 수요가 높을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광주전라권에서는 아직 대중화되지 않은 새로운 레포츠로 학부모들의 큰 관심을 끌 것으로 내다봤다.

이번 트리클라이밍은 대나무와 생태습지로 아름다운 절경을 이루는 석곡반구정에서 오는 7월 6일부터 8월 25일까지 매주 주말에 진행된다. 초등학교 고학년에서부터 중고등학생 등 그 가족들이 대상이며 많은 시민과 관광객의 참여를 위해 오전과 오후로 나눠 총 12회를 운영한다.

군은 전문적인 운영을 위해 서울혁신파크에서 활동하고 있는 ㈜SEESAW의 전문 아보리스트들을 섭외했다. 참가자들은 나무움직임, 가지걷기, 나무등반 및 하강 등 숲과 교감을 통해 흥미로운 시간을 경험하게 된다.

군은 지난 13일부터 곡성꿈놀자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마감 시까지 온라인으로 신청을 받고 있다.

곡성군 관계자는 “스마트폰에 심취된 학생들이 이번 체험을 통해 자연을 즐기고 아보리스트라는 새로운 진로에 대해 알아볼 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트리클라이밍을 시작으로 권역별 숲놀이터를 조성해 곡성을 전국적인 숲놀이 교육의 메카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