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서 성폭력’ 안희정 유죄 확정 촉구
‘비서 성폭력’ 안희정 유죄 확정 촉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 안희정성폭력사건 대책위원회 등 반성폭력단체 활동가들이 18일 오후 서울 동작구 성평등도서관 앞에서 열린 ‘안희정은 유죄다 유죄를 확정하라’ 기자회견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비서 김지은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재판에 넘겨진 안희정 전 충남지사는 1심에서 무죄를 선고 받았다. 하지만 2심에서 징역 3년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현재 법정 구속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