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집자랑… 큰 실수할 뻔?
전소민 집자랑… 큰 실수할 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전소민 집자랑… “화장실 가다가 실례할 뻔”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전소민 집자랑에 이목이 쏠린다.

16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주제 파악 레이스’가 펼쳐졌다.

이날 멤버들은 여느 때처럼 서로의 근황을 물었다.

특히 유재석은 “축하할 일이 있다. 소민이가 또 이사를 갔다”고 말했다.

전소민은 “옆 동네로 이사했다”고 전했다.

유재석은 “소민이가 집이 얼마나 넓어졌는지 충격적으로 이야기를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유재석은 “자기가 오줌 싸러 가다가 쌀 뻔했다더라”고 폭로했다.

이에 김종국은 “석진이 형이면 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