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월드컵] 이강인 선발 출격… 대한민국-우크라이나 결승전 시작
[U20월드컵] 이강인 선발 출격… 대한민국-우크라이나 결승전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크라이나와 결승전에 나설 한국대표팀 선발라인업. (제공: 대한축구협회)
우크라이나와 결승전에 나설 한국대표팀 선발라인업. (제공: 대한축구협회)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대한민국 남자축구가 이강인(발렌시아)를 앞세워 사상 첫 우승컵에 도전한다.

정정용 감독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경기장에서 우크라이나와 치를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지난 경기와 마찬가지로 오세훈(아산)과 이강인 투톱이 선봉에 선 3-5-2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임한다.

2선에선 공격수 조영욱(서울)과 미드필더 김세윤(대전)이 공격형 미드필더로서 수비 뒷공간을 노린다.

김정민(리퍼링)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중원에서 균형을 잡는다.

수비 라인은 변화가 없다. 지금껏 호흡을 맞춘 이재익(강원), 김현우(디나모 자그레브), 이지솔(대전)이 3백으로 출전하고, 좌우 윙백에 최준(연세대)과 주장 황태현(안산)을 배치했다.

골문은 빛나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광연(강원)이 대회 전 경기를 선발로 나서서 지키게 됐다.

이번에 한국이 우승하게 되면 한국 남자축구 최초 우승이자, 아시아 최초 우승을 달성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