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악플러… 욕설 뭐길래?
한서희 악플러… 욕설 뭐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서희 악플러 DM 공개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한서희가 악플러에 대해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한서희 악플러 DM 공개 (출처; 한서희 인스타그램)
한서희 악플러 DM 공개 (출처; 한서희 인스타그램)

YG엔터테인먼트 출신 연습생 한서희가 악플러에게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한서희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악플러로 보이는 네티즌이 보낸 다이렉트 메시지(DM)을 게재했다.

해당 메시지에 따르면 악플러는 “내 가수 건드리지 말고 XX야”라며 욕설을 했다. 한서희는 해당 메시지를 보낸 악플러의 아이디와 프로필 사진이 모두 노출된 내용을 캡처한 뒤 게시했다.

앞서 한서희는 SNS를 통해 “이름이 이렇게 빨리 알려질지 몰랐다. 당황스럽게 무서운 건 사실이다. 그래도 마음 잘 먹고 있으니까 걱정 안 해도 된다. 하고싶은 말이 있다. 그동안 많이 막 살고 내 기분대로 행동하고 사람들 기분 나쁠 만한 연행을 한 건 맞다. 인정하고 반성한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이 사건은 제 인성과 별개로 봐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여러분들에게 비호감인거 다 알고있다. 스스로 만든 이미지인 것도 맞다. 하지만 이 사건은 별개로 봐주셔야 한다. 저에게 초점을 맞추시면 안 된다.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4일 YG 소속 아티스트들과 관련된 논란이 계속되자 양현석 대표는 YG 엔터테인먼트 공식 블로그를 통해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하나 2019-06-18 23:51:33
검찰에서 조사받을때 너무 울어서 말도 제대로 못했다고, 그래서 검찰이 조사서도 안 썼다는데 말인지 방군지 모르겠다...봐주기 수사 아닌지...

김지영 2019-06-15 18:22:47
응원의 선플을 생활화 합시다. 사람 마음에 상처 쉽게 지워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