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대통령 표창
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대통령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인권 복지사업 증진

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제공: 남원시) ⓒ천지일보 2019.6.14
김순복 남원시 노인복지담당. (제공: 남원시) ⓒ천지일보 2019.6.14

[천지일보 남원=김도은 기자] 14일 대한서울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남원시 여성가족과 김순복 노인복지담당이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이날 시상은 제3회 ‘노인학대예방의 날’을 맞아 노인학대를 예방하고 노인인권을 증진한 업무 종사자와 공무원에게 수여됐다.

올해는 국민포장과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등 총 6명에게 수여(기관 1명, 개인 5명)됐다. 김 담당은 남원시 공직자 중 사회복지직렬에서 첫 대통령 표창의 영광을 안은 데다, 이날 수상자 중 공직자로는 김 담당이 유일하다.

김 담당은 노인학대 예방과 민간자원 연계뿐만 아니라 7년 동안 각종 노인복지 사업추진에 진취적이고 열정적으로 이바지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노인인권 증진분야에 남다른 관심을 갖고 인권교육과 홍보를 수시로 실시해 사업 참여대상 노인들이 인권을 보호받는데 기여했다.

아울러 노인일자리사업, 노인시설운영 및 노인돌봄 독거노인 보호, 경로당 기능 보강, 자연친화적인 장묘시설 설치 운영, 기초연금지원대상자 관리, 노인복지관과 대한노인회 운영, 신노년문화 사업인 시니어춘향 선발대회 등 각종 노인복지 사업도 성공적으로 추진했다.

김 담당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그동안 헌신적이고 열성적으로 묵묵히 업무를 수행해 준 동료 공직자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소외되지 않고 편안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인복지사업 추진에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