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FIFA U-20월드컵 ‘우승’ 기원… ‘시민 응원전’ 준비
천안시, FIFA U-20월드컵 ‘우승’ 기원… ‘시민 응원전’ 준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FA U-20월드컵 코리아 2017 응원전.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9.6.14
FIFA U-20월드컵 코리아 2017 응원전.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9.6.14

‘천안유관순체육관 15일 오후 11시부터 개방’
“70만 천안시민과 함께 U-20 태극전사 응원”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가 ‘2019 FIFA U-20월드컵’ 결승전을 앞두고 대한민국 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는 응원전을 유관순체육관에서 펼친다.

결승전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응원전은 대한민국 남자축구 사상 처음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대회 결승에 진출한 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시는 응원전이 펼쳐질 유관순체육관을 15일 오후 11시부터 개방하며, 체육관 내에 설치된 전광판을 통해 축구경기를 송출하고 시민들에게 응원도구도 배부할 예정이다.

또한 응원전 참석자들의 안전을 위해 안내요원 배치와 의료지원반 운영, 행사장 주변 교통질서와 주차장 등을 차질 없이 관리하고, 응원 치어리더·서포터즈 등을 배치해 분위기를 고조시킬 계획이다.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예선 첫 경기에서 포르투갈에 1-0으로 패했으나, 남아프리카공화국 1-0, 아르헨티나 2-1로 차례대로 잡고 16강에 올랐다. 16강전 일본 1-0, 8강전 세네갈 3-2 PK 승, 4강전에서 에콰도르를 1-0으로 누르고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해 우크라이나와 맞붙게 됐다.

천안시 관계자는 “이번 응원전은 대한민국 남자축구 사상 처음 국제축구연맹(FIFA)주관 대회 결승에 진출한 U-20 대표팀을 뜨겁게 응원하고,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천안시 유치 확정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세계적인 축구 메카도시 천안에서 70만 시민과 함께 U-20 태극전사들을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플래카드, 누리집, 소통누리망(SNS) 등을 통해 단체 시민응원전을 홍보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