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지역경제 활성화 돕는다… 조폐공사와 맞손
NH농협은행, 지역경제 활성화 돕는다… 조폐공사와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NH농협은행 본사에서 이대훈 NH농협은행 은행장(왼쪽)과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이 대국민 디지털금융 편의 제고 및 지역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NH농협은행)
13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NH농협은행 본사에서 이대훈 NH농협은행 은행장(왼쪽)과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이 대국민 디지털금융 편의 제고 및 지역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NH농협은행)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NH농협은행은 13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은행 본사에서 한국조폐공사와 ‘대국민 디지털금융 편의 제고 및 지역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지역상품권 chak(착)’ 앱을 통해 간편하게 농협은행 비대면계좌 개설 및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구매가 가능해진다. 해당 계좌 개설 서비스는 이달 21일부터 제공된다.

한국조폐공사가 지역사랑상품권 유통 활성화를 위해 지난 1월에 출시한 앱인 ‘지역상품권 착’은 지역상품권의 구매, 결제, 선물하기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이다. 현재는 경기도 시흥시와 성남시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향후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대훈 NH농협은행 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고객들이 모바일 앱을 통해 계좌 개설부터 지역상품권의 구매, 결제 등을 간편하게 이용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편의와 지역상품권 활성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