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동구, 용산지구 LH 1단지 내 복리시설 조성
[광주] 동구, 용산지구 LH 1단지 내 복리시설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택 동구청장은 “LH 광주전남지역본부의 적극적 협조로 지역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게 돼 감사하다”며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정주 여건이 쾌적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제공: 동구청) ⓒ천지일보 2019.6.13
임택 동구청장은 “LH 광주전남지역본부의 적극적 협조로 지역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게 돼 감사하다”며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정주 여건이 쾌적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제공: 동구청) ⓒ천지일보 2019.6.13

LH와 협약 통해 어린이집, 공동육아나눔터 등 들어서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시 동구(청장 임택)가 용산지구 LH 1단지 내에 주민들을 위한 복리시설을 조성한다.

동구는 용산지구 대규모 입주에 따른 주민들의 복리와 편의 증진을 위해 단지 내 복리시설을 만들기로 하고 13일 LH광주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백인철)와 ‘광주용산 LH1단지 내 복리시설 공간 무상임대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동구는 오는 2039년까지 총 442㎡ 규모 면적을 20년간 무상으로 받아 ▲구립어린이집(297.39㎡) ▲공동육아나눔터(69.97㎡) ▲사회적기업 공간(75㎡)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용산동 427-1일원에 조성중인 광주용산 LH 1단지는 국민임대와 행복주택 528세대가 오는 7월 말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용산지구는 이번 달부터 입주 중인 모아엘가와 대성베르힐, 계룡리슈빌이 위치해 총 2200여 세대 대규모 공동주택단지를 이루고 있다.

동구는 먼저 오는 8월까지 ‘구립어린이집’과 육아품앗이가 가능한 ‘공동육아나눔터’를 개소하고 10월경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회서비스·일자리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 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LH 광주전남지역본부의 적극적 협조로 지역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게 돼 감사하다”며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정주 여건이 쾌적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