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청장, 찾아가는 소통행정 ‘기업 현장 간담회’ 가져
인천 남동구청장, 찾아가는 소통행정 ‘기업 현장 간담회’ 가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구청 전경. (제공: 남동구청) ⓒ천지일보 2019.6.13
인천 남동구청 전경. (제공: 남동구청) ⓒ천지일보 2019.6.13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남동구가 기업인들의 기를 살리기 위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13일 남동구에 따르면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지난 12일 남동국가산업단지에 위치한 ㈜유일시스템과 ㈜현다이엔지 2곳의 기업 현장을 방문해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기업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 구청장은 이날 산업현장에서 지역 기업의 상생과 협력을 강조하며, 기업의 기술개발과 판로개척 지원에 대한 논의 및 기업과 근로자의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기업과 구민의 상생을 위한 ‘기업지원 및 일자리 창출협약’도 체결했다.

이 구청장이 방문한 ㈜유일시스템은 사출성형 공장의 자동화 설비 구축 및 플랜트를 설계하는 기업으로, 주로 자동화·원료공급·냉각 시스템 등을 구축해 생산현장을 스마트 팩토리으로 탈바꿈하는데 주요한 역할을 하는 4차 산업을 이끄는 혁신 기업이다.

폴란드와 베트남에는 법인을 멕시코, 인도, 중국에는 지사를 두고 있으며, 2016년 12월에는 수출 3백만 불을 달성하는 등 해외 수출을 선도하고 있다.

또 콘트롤 판넬 등 자동제어장치 및 미래를 위한 조명 ‘퓨리코(FURICO)’라는 브랜드의 조명기구를 생산 업체인 ㈜현다이엔지는 2014년 인천시 유망중소기업과 비전기업으로 선정된 업체다.

조명과 생활기기를 혼합한 융합제품과 식물성장등과 같은 특화 제품을 개발하는 등 기술개발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으며, 베트남·싱가폴·미국 등에 글로벌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는 국제화 시대에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다.

이날 이강호 구청장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끊임없는 기술개발과 일자리 창출에 노력하고 있는 기업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