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D나눔재단, 몽골에 한국어교육 및 교육환경 개선 지원
KSD나눔재단, 몽골에 한국어교육 및 교육환경 개선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병래 KSD나눔재단 이사장(앞줄 왼쪽 네번째)이 몽골국립대학교 한국어 교육 수료식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예탁결제원) ⓒ천지일보 2019.6.12
이병래 KSD나눔재단 이사장(앞줄 왼쪽 네번째)이 몽골국립대학교 한국어 교육 수료식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예탁결제원) ⓒ천지일보 2019.6.13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예탁결제원 KSD나눔재단(이사장 이병래)이 지난 10~11일 양일간 몽골 수도 울란바타르에서 해외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그간 진행한 한국어 교육의 수료식 및 교육환경 개선 사업의 준공 행사를 가졌다.

한국어 교육 사업은 몽골국립대학교에서 몽골 자본시장 종사자 50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9월에서 지난달까지 교육이 이뤄졌으며 지난 10일 수료식을 진행하고 참가자 50명에게 수료증을 전달했다. 특히 우수교육생 3명에게는 한국자본시장 탐방과 한국문화를 체험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교육환경 개선 사업은 울란바타르시 외곽에 위치한 제74학교 내 방치된 건물을 강당 및 체육 공간 등으로 활용할 가능한 ‘실내복합시설’로 개보수하고 11일 준공식을 가졌다.

행사에는 학교 재학생 100여명과 지역관계자가 참여해 함께 축하해 줬으며 완공된 시설 내에서 재학생들과 함께 양국간 문화 교류 행사와 학교 울타리 도색 봉사활동도 진행했다.

KSD나눔재단은 한국어 교육 사업을 지난 2014년부터 신흥 자본시장 종사자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몽골·베트남·인도네시아 3개국에서 170여명이 교육에 참여했다.

교육환경 개선 사업은 지난해부터 신흥 자본시장 국가의 발전을 돕고자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몽골에서 두 번째 사업을 진행했다.

이병래 KSD나눔재단 이사장은 “이번 한국어 교육 및 교육환경 개선 사업을 통해 양국간 교육 및 문화교류가 더욱 활성키를 바란다”며 “신흥 자본시장 국가의 성장지원을 위해 더 많은 국가들과의 활발한 교류·협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