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산자부 ‘산업단지 구조고도화사업’ 최종 선정
대구시, 산자부 ‘산업단지 구조고도화사업’ 최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제3산업단지 재생사업 조감도.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6.12
대구 제3산업단지 재생사업 조감도. (제공: 대구시) ⓒ천지일보 2019.6.12

복합문화센터 건립, 옛 삼영초등학교 부지 건축

혁신지원센터에 이어 구조고도화사업 선정 쾌거

[천지일보 대구=송해인 기자] 대구시가 산업통상자원부의 ‘2019년 산업단지 구조고도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대구시는 혁신지원센터에 이은 복합문화센터 건립으로 제3산업단지 내 건강한 직장생활 여건조성 및 청년 근로자 유입 활성화가 기대된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복합문화센터 건립사업은 2015년 폐교된 제3산업단지 내 구 삼영초등학교 부지에 3년간 총사업비 38억원을 투입해 지난 3월 건립 확정된 혁신지원센터에 2개 층을 증축해 통합 건축될 예정이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산업통상자원부 공모 전담기관으로서 이번 공모에 신청한 전국 13개소에 대해 현장실태조사와 평가위원회를 거쳐 대구 제3산단을 포함한 9곳을 최종 선정했다.

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는 그간 제조업, 생산시설 중심의 산단에 부족한 편의시설 확충을 위해 문화·복지·주거 편의기능을 집적한 시설로 산업부가 올해 처음으로 추진한 공모사업이다.

제3산단 복합문화센터는 복지기능으로 근로자 건강과 안전한 작업환경을 위해 근로자 건강센터 및 산업안전 컨설팅 센터 유치, 문화소통, 취미 및 동아리 활동 등 다목적 공간을 구성·배치해 근로자 복지환경 개선 및 청년 유입 기능을 강화할 예정이다.

특히 부지 내 존치되는 강당에는 일과 삶의 균형(워라벨)과 문화향유 기회 제공을 위해 문화예술회관, 대구문화재단 등과 연계한 각종 문화공연을 개최하고 실내체육 및 입주기업체 행사 등을 위한 공간으로도 제공할 계획이다.

대구시는 이번 공모사업 준비과정에서 지난 3월 선정된 제3산단 혁신지원센터에 증축하는 복합 건축계획으로 기능적 연계를 통해 시너지효과 극대화 및 타지역과 차별화된 전략으로 공모에 선정됐다.

또한 대구테크노파크와 함께 제3산단 입주기업을 수요조사하고 안전보건공단, 대구문화재단 및 근로복지공단대구병원 등을 방문해 복합문화센터 건립 후 건강복지, 문화, 건강강좌 개최 등 센터 운영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확인받았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제3산단 입주업체 및 근로자분들께, 혁신지원센터와 복합문화센터가 침체되고 있는 산단 환경을 개선하는데 실질적인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복합문화센터 건립으로 근로자 건강보호에 기여하고 청년층의 눈높이에 맞는 복지환경 개선으로 생산성 향상 및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