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축구 국가대표팀 협약… “2023년까지 후원 연장해”
KT, 축구 국가대표팀 협약… “2023년까지 후원 연장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는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을 갖고 2023년까지 후원 협약을 연장한다고 12일 밝혔다. (제공: KT) ⓒ천지일보 2019.6.12
KT는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을 갖고 2023년까지 후원 협약을 연장한다고 12일 밝혔다. (제공: KT) ⓒ천지일보 2019.6.12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KT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및 대한축구협회의 후원을 2023년까지 연장했다.

KT는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을 갖고 2023년까지 후원 협약을 연장한다고 12일 밝혔다.

조인식은 11일 열린 한국 대 이란 국가대표 평가전 하프타임에 진행됐으며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과 대한축구협회 정몽규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 2001년부터 축구 국가대표팀 후원을 시작한 KT는 이번 협약으로 2023년까지 총 23년간 후원을 지속하며 대한민국 축구의 역사를 함께하는 국민기업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KT는 대한축구협회 공식 파트너로 향후 4년간 축구 국가대표팀을 후원하게 되며 이 기간은 2022년 카타르 FIFA월드컵 시즌도 포함된다. KT는 축구 국가대표팀의 의류(트레이닝복) 광고권과 플레이어 에스코트 운영권 등의 독점적 권리를 갖는다. 이 밖에 공식 파트너에게 주어지는 경기장 내 보드 광고권, 대표팀 초상권, 엠블럼 사용권 등 권리도 주어진다.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은 “지난 20년간 대한민국 축구와 함께 했고, 앞으로도 같이 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의 대한민국 축구가 새로운 신화를 쓰는데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