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모바일 ‘하나원큐 신용대출’ 출시
KEB하나은행, 모바일 ‘하나원큐 신용대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하나은행)
(출처: 하나은행)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기존 은행 거래가 없어도 누구나 3분이면 모바일로 간단히 신용대출 한도 조회가 가능한 ‘하나원큐 신용대출’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본인 명의 휴대폰과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24시간 365일 은행 방문이나 별도의 서류 제출 없이 KEB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인 하나원큐를 통해 몇 번의 클릭만으로 쉽고 빠르게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하다.

손님의 직장 정보와 보유 자산 등 다양한 빅 데이터를 자동으로 반영해 대출 한도와 금리를 산출하며 최대 2억 2천만원의 높은 대출 한도와 급여이체, 카드결제, 자동이체 등 부수거래 조건 충족 시 최저 연 2.792%(6월 10일 기준)의 낮은 대출 금리를 제공한다.

또한 급여소득자 외에도 신용평가사에서 산출하는 추정 소득 정보를 반영해 사회초년생, 자영업자 및 주부 등도 손쉽게 대출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하나원큐 신용대출’ 출시를 기념해 6월말까지 1만명을 대상으로 대출 한도 조회 후 한도가 나오면 3천 하나머니를 제공하고 대출 신규까지 하면 7천 하나머니를 제공해 총 1만 하나머니까지 적립해주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KEB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직장 유무와 은행 거래 여부에 관계없이 누구나 간편하게 신용대출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한 상품”이라며 “KEB하나은행은 향후에도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출시함으로써 휴머니티 기반의 포용적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