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 산림경영기반 구축… 2019년 산림토목사업 추진
[인제] 산림경영기반 구축… 2019년 산림토목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인제군청. ⓒ천지일보DB
강원도 인제군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인제=김성규 기자] 강원도 인제군(군수 최상기)이 지속가능한 산림경영기반 구축을 위한 ‘2019년 산림토목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산림토목사업은 사방사업과 임도사업으로 구분해 사업추진을 위한 타탕성 평가를 완료해 지난 3월부터 추진 중에 있다.

사방사업은 올해 국비 4억 8800만원, 도비 1억 1300만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7억 4500만원을 투입해 사방댐신설 등 6개 사업이 추진된다.

군은 산사태발생이 우려되는 지역 등을 대상지로 선발해 우기 전까지 남면 상수내리, 기린면 북리에 사방댐을 신설하고 10월 말까지 설치된 사방댐의 유지・관리사업도 추진한다.

또 상남면 상남리 등 3개소에 산지사방사업을 6월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며 이외에도 40개소의 사방댐 점검, 5개소를 대상으로 준설 등 사방댐관리 사업을 시행한다.

이와 함께 군은 10월까지 국비 5억 8600만원, 도비 7500만원을 포함한 9억 52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상남면 상남리를 비롯한 2개 노선에 재해로부터 안전한 임도신설을 추진한다.

임도신설은 상남면 상남리에 간선임도 2.5㎞와 작업임도 0.8㎞를 11월 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임도보수는 남면 정자리임도를 비롯해 전노선에 걸쳐 6월 말까지 1차 정비를 완료, 장마철 이후 2차 정비를 시작해 10월말까지 사업을 마무리 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산림토목사업을 통한 지역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재해예방을 위한 비상연락체계 구축 등 산림재해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