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평화선언6주년-광주] 광주·전남 1만 5500여명… “평화의 답 DPCW 10조 38항”
[세계평화선언6주년-광주] 광주·전남 1만 5500여명… “평화의 답 DPCW 10조 38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린 가운데 한 시민이 ‘평화의 답, DPCW’라고 써진 손팻말을 높이 들어 보이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린 가운데 한 시민이 ‘평화의 답, DPCW’라고 써진 손팻말을 높이 들어 보이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선언문 지지 촉구
국내 주요 도시, 전 세계 70여개국 동시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평화의 답은 DPCW 10조 38항입니다.”

무더운 여름 날씨를 보인 25일 오전 광주 서구 상무시민공원에 모인 평화를 염원하는 시민들은 “평화를 이룰 수 있는 답은 오직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선언문(DPCW)’”이라고 입을 모았다.

광주·전남지역 ‘평화의 사자’로 나선 1만여명의 HWPL 회원들은 평화의 메시지가 담긴 피켓을 높이 들고 위아 원(We Are One)을 외쳤다.

이날 행사는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대표 이만희, HWPL)광주·송하지부가 주최하고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광주·송하지부 공동주관으로 ‘세계평화선언문 제6주년 기념식 및 평화 걷기대회’로 열렸다.

광주전남지역 회원과 시민이 상무시민공원에서 1만여명, 목포 삼학도 공원 내 ‘경북화합의 숲’에서 1500여명, 여수 웅천 이순신공원에서 1000여명, 순천 동천전변공원에서 3000여명이 모여 ‘평화’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번 기념식은 ‘지구촌 전쟁 종식 평화선언문 지지를 촉구하다’라는 주제로 전국 주요 도시와 전 세계 70여개국에서 동시에 펼쳐졌다.

가족과 함께 시민공원을 찾은 윤찬길(50대, 서구 치평동)씨는 “평화는 인종, 성별, 나이에 상관없이 인류 보편적인 가치”라며 “지금까지 많은 사람이 평화를 외쳤지만 실현해 내지 못했는데 오늘 구체적으로 대안을 제시하는 행사를 보며 놀랬다. 앞으로 결과가 어떻게 될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김정민(남, 26, 조선대)씨 역시 “평화로운 세상 만들기에는 모두 함께해야 할 것 같다”며 “지금까지 역사를 볼 때 전쟁은 승자는 없고 피해자만 있기 때문”이라고 전쟁의 폐해에 대해 언급했다.

평소에 평화관련 행사에 관심이 많아 동참했다는 이정은(56, 광주 북구 문흥동)씨는 “지금도 지구촌 곳곳에는 전쟁뉴스와 총기 범죄, 자살테러 등 핵무기 개발까지, 상상할 수 없는 사건들이 일어나고 있다”며 “다른 나라가 아닌 우리 대한민국에서 세계를 향해 전쟁 없는 평화를 알리고 있는데, 이 일은 특별한 사람이 하는 게 아니라 모두가 반드시 동참해야 할 평화의 일”이라고 했다.

HWPL 이만희 대표는 기념사를 통해 인류가 살 수 있는 길을 제시하면서 “오직 DPCW 10조 38항 그대로 했을 때 세계의 평화가 올 것”이라고 확신했다.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리고 있다. 참석자들이 ‘평화의 답 DPCW’ 피켓을 들고 지지를 표하고 걷기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리고 있다. 참석자들이 ‘평화의 답 DPCW’ 피켓을 들고 지지를 표하고 걷기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이어 “서로 감정대립 끝내고 사람 죽이는 일은 그만해야 한다”면서 종교계에도 한마디 했다. 그러면서 “종교가 말하는 것도 평화”라면서 “하나님 밖에서 자의적 행동 그만하고, 하나님 안에서 종교가 하나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우리나라 대통령이 먼저 이 평화 일에 서명 해야 한다”면서 “세계가 보고 듣고 좋아할 것이다. 대통령님, 이 말 들었습니까. 나도 대통령도 이 나라에서 태어난 이 나라 국민이다. 세상 제일가는 빛의 나라 됩시다”라고 평화를 이루는 일에 동참할 것을 촉구했다.

김평진(62, 남, 광주 서구 풍암동)씨는 “나와 가까운 사람들로부터 시작해 남북은 물론 전 세계가 모두 잘 살고 평화로워야 나 자신도 존재의 가치가 있다”고 철학적인 한 마디를 했다.

그는 또 “HWPL은 전쟁 종식의 해답인 DPCW를 유엔 결의안에 상정시킬 각국 지도자들의 동의가 필요하고 이제 세계 평화를 지체시키지 않도록 지도자들이 나설 때”라고 말했다.

광주시원로회 정구선 의장은 축사를 통해 “이번 통일부 장관에 ‘평화의 손편지’를 보낸 것은 ‘많은 대한민국 국민은 평화를 원하고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정성을 담아 보낸 것”이다. 분단국가인 우리나라도 평화통일을 이뤄 함께 발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재섭(HWPL 광주전남지부)이사는 발제를 통해 “세계인이 주목하는 평화를 이룰 실질적인 법안인 DPCW 10조 38항을 지지해 달라는 손편지를 193개국 대통령과 대사들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 이사는 “전쟁을 원하는지 평화를 원하는지 이제 그분들이 답변할 차례”라며 “지구촌의 평화를 가져올 유일한 국제법 제정에 대통령의지지 서명과 동의가 있을 때까지 끝까지 촉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HWPL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013년 5월 25일 발표된 ‘세계평화선언문은 지구촌 모든 구성원이 전쟁 종식을 위한 국제법 제정과 세계평화를 위해 함께 일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HWPL은 이 선언문을 기반으로 해외 국제법 전문가들과 함께 평화 국제법인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선언문(DPCW)’ 10주 38항을 작성해 지난 2016년 공표했다.

이는 평화의 세계를 만들기 위한 DPCW의 근본정신은 현 국제질서에 존재하는 ‘힘의지배를 상호공존 존중·협력 등 지구촌의 보편적 가치를 기반으로 한 법의 지배로 전환하는 데 있다.

특히 이번 6주년 기념행사는 DPCW가 유엔(UN)에 결의안으로 상정돼 구속력을 갖춘 문서로써 세계평화를 실효적으로 보장할 수 있도록 각 국가 원수가 적극적인 지지를 해 줄 것을 촉구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HWPL 광주지부 관계자는 “지구촌 전쟁을 종식하고 세계평화를 이루기 위해서 DPCW가 유엔에 상정될 수 있게 각국 지도자가 적극적으로 지지할 수 있도록 광주 시민 여러분들이 동참해 달라”면서 “HWPL은 모든 사람이 한 가족처럼 같은 마음으로 평화의 사자가 되어 평화의 일을 함께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리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세계평화선언 6주년 기념행사 및 전쟁 종식 평화 걷기대회’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 이만희) 주최, 국제청년평화그룹(IPYG),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주관으로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리고 있다. ⓒ천지일보 2019.5.25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