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카이스트 문지캠퍼스서 폭발 후 화재… 소방관 2명 부상
대전 카이스트 문지캠퍼스서 폭발 후 화재… 소방관 2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현장. (제공: 대전소방본부)
화재 현장. (제공: 대전소방본부)

[천지일보=김지현 기자] 24일 오전 1시 41분쯤 대전 유성구 문지동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문지캠퍼스 행정동 건물 4층에 있는 사무실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대전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불은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24분 만에 진화됐지만, 사무실 내부 50㎡가 모두 불에 탔다. 

이날 폭발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화재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최모(43) 소방장과 안모(27) 소방교 등 소방관 2명이 손 등에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불이 난 사무실에는 자율주행선박 개발회사가 입주해있었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