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7개면 순회 ‘시민참여학교’ 본격 운영
[인천] 옹진군 7개면 순회 ‘시민참여학교’ 본격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옹진군이 2019년도 평생교육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22일부터 찾아가는 평생교육 사업인 ‘옹진군 시민참여학교’ 운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제공: 옹진군) ⓒ천지일보 2019.5.23
인천 옹진군이 2019년도 평생교육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22일부터 찾아가는 평생교육 사업인 ‘옹진군 시민참여학교’ 운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제공: 옹진군) ⓒ천지일보 2019.5.23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옹진군이 2019년도 평생교육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22일부터 찾아가는 평생교육 사업인 ‘옹진군 시민참여학교’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시민참여학교는 주민 수요조사를 거쳐 선정된 선호도가 가장 높은 교육분야의 전문강사를 섭외해 분기별로 7개면을 순회하며 강의한다.

이번 제1회 교육은 ‘주민참여예산제’를 주제로 22일 영흥면, 23일 연평면을 시작으로, 31일 북도면, 6월 3일 덕적면·6월 4일 자월면·6월 13일 백령면·6월 14일 대청면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시민참여학교 운영으로 양방향 소통을 통해 주민들에게 한층 더 깊은 배움의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시민참여학교에서는 알기 쉬운 스마트폰 사용법, 현대인의 건강관리법 등을 주제로 교육할 계획이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시민참여학교뿐만 아니라 군민중심의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평생교육을 활성화해 옹진군을 행복과 즐거움이 가득한 배움터로 조성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