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무부 “대북협상 열려있어... 가장 중요한 안보 문제”
美국무부 “대북협상 열려있어... 가장 중요한 안보 문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이 정례 브리핑에서 발언하고 있다(출처: 뉴시스)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이 정례 브리핑에서 발언하고 있다(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미국 국무부는 22일(현지시간) 북한과의 협상에 열려 있다는 입장을 다시 강조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모건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미국이 협상 재개를 위해 무엇을 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일부 상황들에 실망했다고 말했지만 미국이 북한과 협상에 열려있다는 점도 매우 분명히 해왔다”며 이같이 답했다.

이어 “마이크 폼페이오 장관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6차례 이상 비핵화할 것이라고 말했다는 점을 밝혀왔다”고 강조했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북한 문제가 가장 중요한 국가 안보 문제임에 틀림 없다”며 “북한과의 협상은 계속 진행 중이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지는 않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트럼프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 모두 북한이 약속한 길로 나아간다면 매우 밝은 미래를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