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 협약 체결
한국지역난방공사,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 업무협약식 (왼쪽에서 세 번째 김판수 성장동력본부장) (출처: 한국지역난방공사) ⓒ천지일보 2019.5.22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 업무협약식(왼쪽에서 세번째 김판수 성장동력본부장). (출처: 한국지역난방공사) ⓒ천지일보 2019.5.22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22일 충남 서산시에 소재한 베니키아호텔에서 한국동서발전㈜, 사회적협동조합연합회중앙회, 한국태양광발전학회, 서산로컬푸드영농조합 및 서부신재생에너지사회적협동조합과‘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 개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태양광사업의 실질적인 수혜자가 될 서산지역 농민 50여명이 함께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염해 피해로 농작물을 재배할 수 없는 서산지역 농지에 대규모 태양광사업을 추진해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의 선도적 수행 및 지역 농민의 소득증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업을 추진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은 지역사회 상생협력형 재생에너지 사업모델이다. 발생한 운영 수익이 지역농민의 소득증진 등의 용도로 재투자돼 지역사회 부가가치 창출은 물론 정부의 에너지전환정책에 기여하는 사업이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계자는 “서산 염해농지 태양광사업은 재생에너지 확대 보급을 넘어 지역사회 및 주민과 이익을 공유하는 지역발전 기여형 사업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더욱 특별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