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군, 동남권 산단 성공적 안착위한 패스트트랙 추진단 구성
[부산] 기장군, 동남권 산단 성공적 안착위한 패스트트랙 추진단 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 조감도. (제공: 기장군) ⓒ천지일보 2019.5.22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 조감도. (제공: 기장군) ⓒ천지일보 2019.5.22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기장군이 수출용 신형연구로 및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동남권 산단)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패스트트랙 추진단을 구성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0일 수출용 신형연구로 건설허가가 승인됐다. 이후 기장군은 부산시 등과 중입자가속기 사업 관계기관 간 협약 체결로 사업이 본궤도에 오르면서 동남권 산단과 동남권 산단 내 국책사업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이날 추진단을 구성하기로 한 것이다.

기장군은 부군수를 연구로 및 동남권 산단 패스트트랙 추진단장으로 안전도시국장을 부단장으로 하며 2030기획단을 포함한 5개의 부서를 추진반으로 해 추진단을 구성하게 된다.

이번 추진단을 통해 연구로 건설허가 지원, 주민 수용성 확보 위한 지역 주민과의 긴밀한 협약, 동남권 산단의 원활한 예산 확보 등을 추진하게 된다. 향후 주요 안건 발생 시 신속한 보고 및 의사 결정으로 사업의 지연을 최소화하고 관계 기관 간 적극 협력으로 수출용 신형연구로의 조기 건립과 동남권 산단의 성공적인 준공 및 분양을 준비하게 된다.

한편 수출용 신형연구로가 들어서는 동남권 산단은 기장군에서 공영개발로 총사업비 4287억원을 투입해 147만 8772㎡ 규모로 추진 중이며 2020년까지 준공을 목표로 조성 중인 사업이다.

연구로 외에 중입자가속기 구축, 방사성동위원소 융합연구 기반구축 및 파워 반도체 산업클러스터 조성 등과 관련 강소기업 유치로 머지않아 명실상부한 ‘세계적인 방사선 의·과학 융합 클러스터’로 자리 잡아 미래 먹거리 및 4차 산업의 선두주자로 지역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동남권 산단 건립으로 생산유발효과 2조 11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 8906억원, 고용유발효과 2만 1210명이 예상되는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일조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