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영도구, 야간 버스 이용객 위해 태양광 조명시설 설치 운영
[부산] 영도구, 야간 버스 이용객 위해 태양광 조명시설 설치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야간 조명시설. (제공: 부산 영도구) ⓒ천지일보 2019.5.22
태양광 야간 조명시설. (제공: 부산 영도구) ⓒ천지일보 2019.5.22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부산 영도구(구청장 김철훈)가 버스 승객 대기소(5곳)와 태양광 야간 조명시설(20곳), 대기용 의자(7곳) 등 버스 승객 대기시설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2014년부터 설치한 버스 승강장의 태양광 야간조명은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올해 동삼중학교와 절영아파트 등 총 20곳에 설치했다. 특히 야간에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교통 편의를 증진시키고 밤길을 더욱 환하게 비쳐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태양광 야간조명은 낮 동안 에너지를 축적한 뒤 야간에 빛을 밝히는 구조로 설치가 간편하고 전기요금이 전혀 들지 않아 경제적이며 친환경에너지인 태양광 사용으로 환경개선에도 기여한다.

김철훈 영도구청장은“태양광 야간조명은 주민들에게 긍정적인 호응이 있었던 만큼 지속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구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버스 승객 대기시설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