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의 복지를 권리로 보장하라’
‘시각장애인의 복지를 권리로 보장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시각장애인 권리보장연대가 21일 서울 종로구 효자치안센터 앞에서 열린 집회에서 장애인등급제 수정을 촉구하고 있다. 한편 이날 시각장애 권리보장연대 등 장애인단체 관계자들은 서울 영등포구 민주당 당사 앞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청년위원회 행사 출정식’에서 기습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시각장애인의 복지를 권리로 보장하지 않는 가짜 등급제 폐지를 중단하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