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 동보미술관 외벽 벽돌 수백개 떨어져 미화원 사망
부산대 동보미술관 외벽 벽돌 수백개 떨어져 미화원 사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대미술관 건물 외벽에 부착된 벽돌 수백개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미술관 환경미화원 A(68, 남)씨가 떨어진 벽돌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5.21
부산대미술관 건물 외벽에 부착된 벽돌 수백개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미술관 환경미화원 A(68, 남)씨가 떨어진 벽돌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5.21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부산대미술관 건물 외벽에 부착된 벽돌 수백개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미술관 환경미화원 A(68, 남)씨가 떨어진 벽돌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21일 오후 2시 8분께 부산 금정구 장전동 부산대 동보미술관 건물 외벽 벽돌들이 갑자기 떨어졌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당시 A씨는 미술관(5층 건물) 옆 그늘에서 쉬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4~5층에 붙어있던 벽돌 수백개가 한꺼번에 떨어졌고 A씨는 벽돌에 깔려 사망했다.

경찰은 “추가붕괴 우려로 폴리스라인을 설치하고 주변을 통제 중”이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부산대미술관 건물 외벽에 부착된 벽돌 수백개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미술관 환경미화원 A(68, 남)씨가 떨어진 벽돌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5.21
부산대미술관 건물 외벽에 부착된 벽돌 수백개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미술관 환경미화원 A(68, 남)씨가 떨어진 벽돌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5.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