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천안병원, 환자 쉼터에 무인도서관 설치… 60여권 비치
순천향대 천안병원, 환자 쉼터에 무인도서관 설치… 60여권 비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이 20일 천안서여자중학교, 국민독서문화진흥회 지원으로 환자 쉼터(향설송원)에 2대의 무인도서관을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제공: 순천향대 천안병원) ⓒ천지일보 2019.5.21
순천향대 천안병원이 20일 천안서여자중학교, 국민독서문화진흥회 지원으로 환자 쉼터(향설송원)에 2대의 무인도서관을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제공: 순천향대 천안병원) ⓒ천지일보 2019.5.21

“환자들의 심신안정에 도움이 될 것”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환자 쉼터(향설송원)에 무인도서관을 설치하고 60여권의 책을 비치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에 따르면 20일 천안서여자중학교, 국민독서문화진흥회와 업무협약을 통해 책과 2대의 무인도서관을 지원받았다. 병원을 이용하는 환자와 지역주민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책은 자유롭게 열람한 다음 제자리에 돌려놓으면 된다.

입원환자 김모(45, 여)씨는 “무인도서관이 환자들의 심신안정에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설치를 반겼다.

한편 무인도서관 설치는 천안교육지원청이 주관하는 ‘2019 천안행복교육지구 마을교육과정’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