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희망마을가공지원센터 운영사업자 공모
대전 유성구, 희망마을가공지원센터 운영사업자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청사 전경. (제공: 유성구) ⓒ천지일보 2019.5.20
대전 유성구청사 전경. (제공: 유성구) ⓒ천지일보 2019.5.20 

로컬푸드 가공산업 육성 및 지역 일자리 창출 기대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가 희망마을가공지원센터 운영 사업자를 공개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올초 수립한 유성푸드플랜 5개년 종합계획의 일환으로 지역먹거리 가공산업을 육성하고 먹거리기반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됐다.

공모 대상은 유성구에 사업장을 둔 제과제빵 또는 반찬가공 분야의 사회적경제기업이며 지역먹거리위원회 등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 사업자는 공유재산 사용수익허가를 통해 희망마을가공지원센터를 운영하게 된다.

희망마을가공지원센터는 제과제빵실, 반찬가공실, 인큐베이팅실(조리교육장) 등의 조리시설을 갖추고 있어 로컬푸드를 활용한 다양한 먹거리 가공이 가능하며 지역일자리 창출에도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신청 기한은 오는 31일까지며 이번 공모와 관련하여 궁금한 사항은 유성구 마을자치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