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남부보훈지청, 5.18민주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충북남부보훈지청, 5.18민주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규호 충북남부보훈지청장(왼쪽)이 16일 민주유공자 김창규 씨 자택에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부착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충북남부보훈지청) ⓒ천지일보 2019.5.19
임규호 충북남부보훈지청장(왼쪽)이 16일 민주유공자 김창규 씨 자택에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부착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충북남부보훈지청) ⓒ천지일보 2019.5.19

“민주유공자에 대한 존경과 예우 풍토가 조성되길”

[천지일보 청주=박주환 기자] 충북남부보훈지청(지청장 임규호)이 충북 청주시에 거주하는 ‘5.18민주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했다.

임규호 충북남부보훈지청장과 전용운 청주시 복지정책과장은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지난 16일 민주유공자 김창규 씨 자택에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부착하고 위문했다.

임규호 충북남부보훈지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민주유공자들의 명예와 자부심을 높이고, 지역사회에 민주유공자에 대한 존경과 예우 풍토가 조성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