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 기업연계형 연구개발 인력양성사업 선정
공주대, 기업연계형 연구개발 인력양성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의식 교수 (제공: 공주대학교) ⓒ천지일보 2019.5.16
전의식 교수 (제공: 공주대학교) ⓒ천지일보 2019.5.16

[천지일보 공주=박주환 기자] 공주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윤준상)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해 시행하는 2019년도 기업연계형 연구개발 인력양성사업에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향후 5년간 사업비 약 17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인력양성사업은 대학과 중소기업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동으로 중소기업의 기술개발의 애로사항을 산학공동으로 해결하는 사업이다. 실제로 이 사업에 참여하는 중소기업은 대학의 석·박사과정 연구인력을 통해 기술애로사항을 해결하고 대학은 기업의 문제를 프로젝트로 연계해 학위를 부여하는 프로젝트 학위제를 운영하게 된다.

이 사업에는 ㈜대성하이테크, 대일공업㈜ 등 자동차부품 관련 중소기업 124개사가 참여하며 공주대 기계공학과·전기전자제어공학과 대학원생 119명, 기업연구원 등 총 164명이 앞으로 5년간 이들 기업의 애로기술 해결을 지원할 예정이다.

총괄사업책임자인 전의식 교수(기계공학과)는 “본 사업 수행을 통해 기업의 문제를 산학공동 프로젝트로 연계하고 대학원 현장실습(기업 상주 파견) 등 산학협력 맞춤형 교육과정 시스템을 구축·운영할 것”이라며 “나아가 인력양성 및 취업 연계로 기업과 대학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선순환 모델을 구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