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 성과급 976만원+50%
르노삼성차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 성과급 976만원+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전경. (제공: 르노삼성자동차) ⓒ천지일보 2019.1.28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전경. (제공: 르노삼성자동차) ⓒ천지일보 2019.1.28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협상을 잠정 합의했다.

16일 르노삼성차 관계자에 따르면 노사는 전날 오후부터 열린 28차 본교섭에서 밤샘협상을 벌여 이날 새벽 6시 20분께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이번 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오는 21일 진행될 예정이다.

노사는 우선 기본급을 유지하는 대신 이에 따른 보상금 100만원을 지급하고 중식대 보조금을 3만 5000원 인상하기로 합의했다. 성과급은 ▲이익 배분제(PS) 426만원 ▲성과격려금 300만원 ▲임단협 타결을 통한 물량 확보 격려금 100만원 ▲특별 격려금 100만원 ▲임단협 타결 격려금 50만원 등 총 976만원에 생산격려금(PI) 50%를 더해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합의안에는 생산직 근로자들의 전환배치 절차를 개선하고 근무강도를 개선하는 방안 등도 포함됐다. 노사는 현장근무 강도를 줄이기 위해 직업훈련생 60명을 충원하는 한편 주간조의 중식시간을 45분에서 60분으로 연장하기로 했다. 또 근골격계 질환 예방을 위해 10억원의 설비 투자를 하고 근무강도 개선위원회를 활성하기로 합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