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1만가구 ‘3기 신도시’ 발표… 광명·시흥 등 물망
정부, 11만가구 ‘3기 신도시’ 발표… 광명·시흥 등 물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초구 아파트 단지. ⓒ천지일보DB
서울 서초구 아파트 단지. ⓒ천지일보DB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정부가 신도시 30만 공급분 중 마지막 11만 가구가 들어설 ‘3기 신도시’ 지구를 7일 발표한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날 서울 청사에서 11만 가구의 입지와 일정 등을 담은 3차 택지 계획을 공개한다.

국토교통부는 작년 9월 1차로 3만 5천 가구 택지를 발표했고 작년 12월 19일 남양주 왕숙(6만 6000가구), 하남 교산(3만2000가구), 인천 계양(1만 7000가구), 과천 과천동(7000가구) 등 15만5000가구 규모 신도시와 신규 택지를 발표했다.

3기 신도시 후보지로 경기 광명과 시흥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부동산 업계에서는 하남 강북과 고양·장항동 일대 등도 후보지로 거론하고 있다.

국토부는 이번 3기 신도시 3차 택지 지구를 발표하면서 해당 지역의 광역교통 개선 방안 등도 내놓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