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김동원, 개인공연 갖는다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김동원, 개인공연 갖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김동원, 개인공연 리플릿. (제공: 김동원 교수) ⓒ천지일보 2019.5.2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김동원, 개인공연 리플릿. (제공: 김동원 교수) ⓒ천지일보 2019.5.2

‘작품을 빛낸 OST 명곡들’ 주제

[천지일보=김태현 기자]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멤버인 김동원 교수가 오는 10일 오후 8시 홍대 프리즘홀에서 ‘석사학위 개인공연’을 갖는다. 김포대학교 실용음악학과 교수인 김동원은 보컬트레이너로도 유명하다.

이번 공연은 ‘작품을 빛낸 OST 명곡들’이란 주제로 펼쳐진다. 영화 속에서 들었던 명곡들을 풀밴드 세팅으로 편곡해서 들려줄 예정이다.

허진호 감독의 영화 ‘봄날은 간다’의 타이틀곡 ‘봄날은 간다’와 ‘미녀는 괴로워’에 삽입돼 인기를 누린 ‘마리아’ 그리고 소향이 부른 버전으로 드라마에 삽입된 가왕 조용필의 명곡 ‘바람의 노래’ 등을 연주한다.

‘타이타닉’에 삽입된 곡으로 국내에도 잘 알려진 ‘My heart will go on’ 등 주옥같은 팝의 명곡들도 함께 마련한다.

싱어송라이터인 루빈이 기타와 보컬듀엣으로 참여하며 드럼은 최신권, 베이스는 황성욱, 키보드는 황미정과 오소정이 맡는다. 코러스는 최경미와 임채윤이 담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